쳉헤르 온천 하르허링(카라코룸)

쳉헤르 온천 하르허링(카라코룸)

온천은 작은 풀, 수영장 느낌으로 되어있으며 우리나라 목욕탕 온탕처럼 꽤나 뜨겁습니다. 다만 공기자체는 시원하고 바람이 불어 위는 시원하고 아래는 뜨거운 사치를 부릴 수 있어요. 12시간이면 충분하고 3시간 까지는 너무 길다고 생각하니 참고할 것. 어짜피 혼자라 심심하기 때문에 기사님과 온천 즐기면서 이런저런 얘기도 나누니 시간은 금방 지나갔다. 2시간 결제 했으나 특히 신경쓰는 사람들이 없어 더 있어도 모를 것 같았습니다. 2시간 후 주변 풍경이 이뻐서 산책하며 주변을 둘러보았습니다.

보니 승마나 다른 액티비티도 할 수 있는 듯 하나 너무 관광지 느낌이 강했다. 쳉헤르에서 승마는 1시간에 40,000 투그릭이라고 합니다. 관광 휴양지 내부에서 식당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영상참고 오래 있으려고 했으나 오늘 승마를 꼭 하고싶어서 16시쯤 하르허링으로 출발했다.


노보리베츠 온천
노보리베츠 온천

노보리베츠 온천

노보리베츠 시에 위치한 노보리베츠 온천은, 신치토세 공항에서 고속도로로 약 1시간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접근성도 좋은 편이기에, 일본 국내외에서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있어요. 온천 주변에는 화산의 분화로 인해 만들어진 폭렬화구 유적인 지고쿠다니와 호수 바닥에서 뜨거운 온천이 솟아나오는 오유누마 등, 홋카이도의 열정적인 대자연을 온 몸으로 느낄 수 있는 명소들을 비롯해, 마린파크 닉스, 노보리베츠 다테 지다이무라, 민속촌 등의 테마파크들도 있어요.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첫 홋카이도 여행에 강력 적극 권하는 온천지입니다.

강을 품고 있는 온천료칸
강을 품고 있는 온천료칸

강을 품고 있는 온천료칸

료칸 입구에는 불상이 있습니다. 물론 온천물이 나옵니다. 지나가는 사람, 투숙객 모든 사람이 사용할 수 있고 영양에 좋은 온천수가 흐르고 있다고 합니다. 불상아래 온천물이라며 사람들은 좋은 기운을 얻으려 마시고 또 손을 씻기도 합니다. 이 여관의 혜택이 온천도 온천이지만 또 다른 장점은 맛있는 식사가 제공 된다는 점이며옵션 여관 바로 앞에 긴 강이 흐르고 있어 풍경이 너무 좋습니다. 사람이 지나다니지 않는 강둑에 앉아 담배를 피우며 노을을 보기도 좋고 맥주를 한잔 하기도 좋고 친구와 사진을 찍기도 좋습니다.

그냥 빈틈없는 휴식을 하기에 좋습니다. 저녁 노을을 보고 밥을 먹고 방으로 돌아가면 이불이 깔려 있습니다. 밥 먹는 사이 접객원 아주머니가 이불을 미리 깔아 놓는다. 일본 가옥이 춥다는 이야기를 듣고 걱정을 했지만 침구도 편하고 따듯했다. 오히려 반바지 반팔을 입고 잤다.

다채로운 아침식사
다채로운 아침식사

다채로운 아침식사

아침은 든든하게 먹어야 합니다. 특히 여행 다닐 때는 삼시세끼를 모두 잘 먹어야 합니다. 료칸 히라야마의 아침은 든든합니다. 구워진 생선과 베이컨 즉석구이 고기구이 된장국 명란젓 정말 많이 나옵니다. 그리고 주인집 아주머니는 180cm, 90kg가 넘는 두 한국 남자가 혹시라도 밥이 부족할까 봐 옆에서 지켜보며 밥을 추가로 주고 또 주고 나중엔 그냥 밥통을 두고 갔다. 저희들이 그렇게 많이 먹지는 않지만 일본의 밥대기는 정말 작다.

아침부터 다채로운 메뉴로 밥을 배불리 먹었습니다. 평상시에도 메인메뉴 하나보다. 여러 가지 반찬을 조금씩 많이 주는 스타일을 좋아하는 옛날의 사진기로써는 아주 감사한 아침이었다. 아침메뉴 사진을 찾을 수 없어 홈피사진으로 대신했다. 죄송합니다.

조잔케이 온천

삿포로시 미나미구에 위치한 조잔케이 온천. 삿포로 시가지에서 남쪽으로 약 26, 여러가지 자연으로 둘러싸인 시코츠 토야 국립공원 내에 위치하고 있으며, 오랜 옛날부터 삿포로의 안방으로 주목을 받아온 곳이랍니다. 삿포로시의 중앙부를 흐르는 토요히라 강 상류의 계곡 옆으로 온천가가 펼쳐져 있으며, 계절마다의 보기 좋은 자연미를 만끽해 보실 수 있어요. 조잔케이 온천의 원천은 약 56여곳. 그 중 대부분이 온천가를 흐르고 있는 토요히라 강의 강변과 강바닥에서부터 솟아나오고 있다네요. 무색투명한 부드러운 질감의 온천으로, 살짝 맛을 보시면 짠맛이 나는 나트륨염화물이 포함된 온천수이며, 가장 대중적인 온천수질 중 하나랍니다.

다음에 또 방문하겠습니다.

일본 사람들은 앞과 뒤의 마음이 다르다고 했다. 그리고 자신의 마음을 절대 표현하지 않는다고 했다. 특히나 좋지 않은 마음들은 알아듣기 어렵게 돌려가며. 그런 사람을 만났었다. 나중에 여행영상을 확인합니다. 찾아낸 것인데 이곳 말고 다른 여관의 지배인이라는 남자는 우리 앞에서는 웃는 얼굴로 인사를 했지만 저희들이 뒤돌아서자 인상을 구기는 모습을 확인했습니다. 나의 오해 일 수도 있지만 기분이 유쾌하지는 않았습니다.

료칸 히라야마의 주인아주머니는 그냥 아주머니다. 저희들이 인터폴 수배자처럼 생겨서 그럴 수도 있겠지만 료칸 히라야마는 그냥 이모집 같은 사장님과 시골에 시설 좋은 목요탕에 온 것 같은 느낌입니다. 한국 사람을 만나지 않고 쾌적한 휴식과 맛있는 식사를 했던 일본의 이모집입니다.

자주 묻는 질문

노보리베츠 온천

노보리베츠 시에 위치한 노보리베츠 온천은, 신치토세 공항에서 고속도로로 약 1시간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접근성도 좋은 편이기에, 일본 국내외에서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있어요. 좀 더 구체적인 사항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강을 품고 있는 온천료칸

료칸 입구에는 불상이 있습니다. 궁금한 사항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다채로운 아침식사

아침은 든든하게 먹어야 합니다. 좀 더 구체적인 사항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Leave a Comment

  • 카카오톡 PC버전
  • 임플란트 가격
  • 개인회생자 대출상품